UPDATED. 2021-12-04 13:49 (토)
요소수 68만L 생산…하루 평균 사용량 넘어
요소수 68만L 생산…하루 평균 사용량 넘어
  • 신용수 기자 (press@straightnews.co.kr)
  • 승인 2021.11.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요소수 생산이 빠른 속도로 정상화되고 있다. 연합뉴스
요소수 생산이 빠른 속도로 정상화되고 있다. 연합뉴스

요소수 생산이 빠른 속도로 정상화되고 있다.

요소수 생산량이 평상시 하루 평균 사용량을 넘어섰고 100여개 거점 주유소 이외 주유소로도 10L짜리 소분 제품이 공급되고 있다.

정부는 16일 정부서울청사에서 이억원 기획재정부 제1차관 주재로 요소수 수급 관련 범부처 합동 대응 회의를 열고 이같이 밝혔다.

정부는 15일 요소수 생산량이 68만 3000L를 기록했다고 집계했다. 13일 49만6천L, 14일 42만 6000L와 비교하면 15일 생산량이 가장 많다.

특히 60만L는 평상시 차량용 요소수 하루 사용량에 해당한다. 이번 사태 이후 하루 평균 사용량 이상을 처음 생산한 것이다.

정부는 현장 점검 과정에서 확인한 차량용 요소 700t으로 생산한 180L 물량을 100여개 거점 주유소에 순차 공급 중이다.

14일까지 74개 주유소에 19만4천L를, 15일에 63개 주유소에 15만 7000L를 공급한 데 이어 이날 추가로 60여개 주유소에 16만L를 공급 중이다.

10L짜리 소분용 포장제품 공급도 늘리고 있다. 현재 L사가 100여개 거점 주유소 외 여타 주유소 2천여 곳에 2만7천 박스를 공급 완료했다.

L사의 경우 15일에만 요소수 42만 9000L를 공급했다. 일평균 국내 소비량의 약 70%에 해당하는 물량이다.

정부는 L사 이외 나머지 5개 사의 공장가동률도 최대한 끌어올릴 예정이다.

시중에서 아직 물량 부족 현상이 이어지고 있지만, 생산량이 빠른 속도로 늘 경우 점차 정상화될 것으로 정부는 보고 있다.

외교채널을 동원해 중국에서 확보한 요소 1만 8700t은 조기 통관과 운송 수단을 지원할 계획이다.

요소수 재고 현황 공개도 시작됐다.

경찰은 요소수 대란과 관련한 특별단속을 통해 매점매석·사기 등 147건을 수사 중이다.

[스트레이트뉴스 신용수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