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12-04 13:49 (토)
요소수 품귀, “화물 노동자 생존권 보장해야”
요소수 품귀, “화물 노동자 생존권 보장해야”
  • 신용수 기자 (press@straightnews.co.kr)
  • 승인 2021.11.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디젤 엔진 차량에 필수적으로 들어가는 '요소수' 품귀 현상이 빚어지고 있는 3일 오후 화물트럭이 많이 이용하는 경기도 의왕ICD(내륙컨테이너기지) 인근 주유소에 요소수 공급 중단 안내문이 붙어 있다. 연합뉴스
디젤 엔진 차량에 필수적으로 들어가는 '요소수' 품귀 현상이 빚어지고 있는 3일 오후 화물트럭이 많이 이용하는 경기도 의왕ICD(내륙컨테이너기지) 인근 주유소에 요소수 공급 중단 안내문이 붙어 있다. 연합뉴스

전국민주노동조합총연맹(민주노총)이 요소수 품귀 현상이 벌어지자 화물 노동자에 대한 지원 방안을 마련해달라고 촉구했다. 화물 노동자에게 원가 비용이 전가되는 상황서 요소수 가격의 급등이 노동자의 생계에 큰 영향을 미치고 있기 때문이다.

민주노총은 8일 논평에서 “10L 기준으로 1만원대였던 요소수가 현재 10만원을 주고도 살 수 없는 상황이 되면서 화물 노동자는 큰 피해를 보고 있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중국은 3주 전 요소 수출 제한 조치를 발표했으며 산업 현장에서는 진작부터 우려를 나타내고 대책 마련을 요구했다”며 “정부와 정치권은 손 놓고 있다가 이달 2일에야 상황 파악에 나서는 등 뒷북치기 대응에 나섰다”고 지적했다.

민주노총은 “정부가 호주로부터 긴급 수입하겠다고 하는 요소수 2만L는 대형 트럭 2000대가 3일 운행하는 데 필요한 물량에 불과해 대란을 해결할 수 없다”고 꼬집었다.

또 “요소수 대란은 미중 무역 분쟁의 연장 선상에서 발생한 것이다. 언제든지 비슷한 사태가 재발할 수 있어 근본 대책이 필요하다”며 “주요 산업 영역에서 자급률을 높이고 수출·무역 중심 경제구조를 근본적으로 바꿔야 한다”고 당부했다.

[스트레이트뉴스 신용수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