추석 당일 정체 "오후 3∼4시 절정", 아침 고속도로 원활
추석 당일 정체 "오후 3∼4시 절정", 아침 고속도로 원활
  • 고우현 기자 (betterman89@gmail.com)
  • 승인 2021.09.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국 곳곳 내리는 비...안전운전 필수

추석 당일인 21일 아침 전국 주요 고속도로가 원활한 흐름을 보이는 가운데 오후 3~4시경 정체가 절정에 이을 것으로 보인다.

한국도로공사에 따르면 이날 오전 8시 15분 기준 경부고속도로는 부산 방향 오산∼남사 6㎞ 구간과 서울 방향 양재∼반포 5㎞ 구간을 이외에는 정체구간 없이 교통량이 막힘없는 흐름을 나타내고 있다.

도로공사가 예측한 21일 오전 9시 승용차 출발 전국 각지 도착 예상시간을 살펴보면, 강릉 2시간 50분, 광주 3시간 30분, 대전 1시간 50분, 대구 3시간 50분, 부산 4시간 50분, 울산 4시간 30분, 대구 3시간 50분 등이다.

공사 측은 이날 전국 교통량이 522만대에 이를 것으로 전망했다. 수도권에서 지방으로 이동하는 차는 42만대, 반대방향은 48만대가 될 것으로 예상했다.

도로공사 관계자는 "많은 차들이 고속도로를 이용하겠으며 성묘, 친지 방문 등 귀성과 귀경이 혼재해 극심한 정체가 예상된다"고 밝혔다.

특히 전국적으로 내리는 비의 영향으로 운전자들의 각별한 안전운전이 요구되는 상황이다.

한편 이날 귀성 방향 정체는 오전 7∼8시께 시작돼 오후 3∼4시께 절정에 이르고, 오후 8∼9시께 해소될 것으로 보인다. 귀경 방향 정체는 오전 9∼10시께 시작돼 역시 오후 3∼4시께 절정에 이르고 이튿날인 22일 오전 1∼2시께나 해소될 것으로 공사측은 내다보고 있다.

도로공사 예측 서울-주요도시 간 예상 소요시간(21일, 오전 9시 기준)
(21일, 오전 9시 기준)도로공사 예측 서울-주요도시 간 예상 소요시간(제공=한국도로공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