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민의힘, 윤석열 반발에 내일(18일) 토론회 전격 취소..'이준석 타격'
국민의힘, 윤석열 반발에 내일(18일) 토론회 전격 취소..'이준석 타격'
  • 전성남 선임기자 (jsnsky21@naver.com)
  • 승인 2021.08.17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5일 예정됐던 토론회는 ‘비전발표회’로 대체
선거관리위원회 26일 출범..선관위원장은 미정
▲국민의힘 이준석 대표(가운데)가 17일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최고위원회의에서 회의 비공개 전환을 알리고 있다.(사진=연합뉴스)
▲국민의힘 이준석 대표(가운데)가 17일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최고위원회의에서 회의 비공개 전환을 알리고 있다.(사진=연합뉴스)

[스트레이트뉴스 전성남 선임기자] 국민의힘은 17일 윤석열 전 검찰총장 측의 반발로 논란이 됐던 내일(18일) 대선주자 토론회를 전격 취소하기로 결정했다.

국민의힘 최고위원회는 이날 오전 비공개회의에서 2시간 가까운 격론 끝에 18일 토론회는 개최하지 않고 25일 예정됐던 토론회는 ‘비전발표회’로 대체하기로 했다.

토론회 개최를 두고 이준석 대표와 윤 전 총장 측의 갈등이 극심해지고 당내 분열상으로까지 치닫던 상황에서 김기현 원내대표의 중재안으로 봉합에 나선 모양새이지만 이준석 대표의 리더십이 적잖은 타격을 입게 됐다.

최고위는 또한 대선 경선선거관리위원회를 오는 26일 출범하기로 했다. 다만 선관위원장 인선에 관해서는 이 대표가 서병수 의원(부산 부산진갑)을 마음에 둔 것으로 알려졌으나 이번 회의에서는 결정을 내리지 못했다.

임승호 대변인은 “최고위원 전체가 별다른 이견 없이 결정됐다”며 “중재안이 있었고 당내 의견이 있다 보니 가장 합리적인 방안으로 결정한 것”이라고 설명했다.

앞서 국민의힘 경선준비위원회는 18일, 25일 대선 예비 경선 정책토론회를 두 차례 기획했다. 하지만 윤 전 청장 등 일부 대선 주자 측은 대선 경선 관리 기구인 선거관리위원회가 공식 출범하기 전이기 때문에 경준위는 토론회를 개최할 권한이 없는 ‘월권’이라고 반발해 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김삿갓 2021-08-17 16:27:57
간신 배신자 유승민 쓰레기 새끼의
아바따 이준석 나늣 그것도 모르고
너란새끼를 당대표에 되게해달라고
주위산람들에게 광고하고 다녔다.
그런데 니새끼의 실체가 국힘의 쓰레기새끼 유승민
아바타? 개자식아 국힘에서 꺼져라.
배인자 유승민과 아바타 니새끼 때문에
민주당이 정권을 다시잡게 될것이다.
그리 알어라 국힘 멍청한 새끼들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