취준생 40% "정규직 아니어도 괜찮다"
취준생 40% "정규직 아니어도 괜찮다"
  • 김세헌 기자 (betterman89@gmail.com)
  • 승인 2019.01.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잡코리아 제공=스트레이트뉴스
잡코리아 제공=스트레이트뉴스

[스트레이트뉴스 김세헌기자] 1982년~2000년 사이 태어난 '밀레니얼 세대' 구직자 10명 중 4명은 ‘반드시 정규직 취업이 아니어도 괜찮다’고 생각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들이 취업활동을 하면서 가장 중요하게 고려하는 요인은 연봉이 아닌 직무분야였다.

잡코리아와 알바몬이 올해 취업 준비 중인 밀레니얼 세대 구직자 1002명을 대상으로 ‘구직활동 트렌드’에 대해 설문조사를 진행한 결과, 취업 시 원하는 고용형태로 ’반드시 정규직이어야 한다’는 응답은 59.4%였다.

나머지 36.7%는 ’비정규직이라도 괜찮다’고 응답했으며, 3.9%는 프리랜서나 계약직 취업을 오히려 더 선호했다.

취업활동 시 가장 고려하는 요인으로는 직종(직무분야)이 28.0%로 1위를 차지했다. 뒤이어 연봉(27.9%), 정규직 여부(13.4%), 도시 접근성(회사 주변 편의시설, 교통 등 12.6%), 업종(산업분야 8.1%), 회사의 규모 및 인지도(6.5%) 등 순이었다.

취업을 원하는 기업규모로는 직원수 100명~300명 미만 기업을 선호하는 경향이 28.9%로 가장 높았다. 다음으로 직원수 300명~500명 미만(24.6%), 직원수 50명~100명 미만 기업(20.1%) 등의 순이었다.

이와 달리 직원수 1000명 이상 대기업 취업을 가장 선호한다는 응답자는 10.2%로 10명 중 1명 정도 수준이었다.

한편 이번 잡코리아와 알바몬 조사결과 이들 구직자들이 취업을 가장 선호는 업종(산업분야)으로는 여성 구직자들의 경우 식음료·외식·호텔·항공 등 서비스업종이 20.6%로 가장 높았다. 남성 구직자들이 가장 선호하는 취업 산업분야로는 IT·정보통신업이 16.5%로 1위를 기록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