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12-04 13:49 (토)
누리호 발사체 나로우주센터 발사대로 이송 중
누리호 발사체 나로우주센터 발사대로 이송 중
  • 고우현 기자 (betterman89@gmail.com)
  • 승인 2021.10.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과기정통부, 발사대 도착 후 오전 중 기립
발사 당일 21일 날씨 맑을 전망
사진=연합뉴스
사진=연합뉴스

과학기술정보통신부는 한국형 발사체 누리호(KSLV-II)가 1차 발사 예정일 전날인 20일 아침 전라남도 고흥군 나로우주센터 내 제2발사대로 이송되고 있다고 밝혔다.

과기정통부는 "오전 7시 20분께 누리호 이송을 시작했다"며 "무인특수이동차량(트랜스포터)에 실려 나로우주센터 내 발사체종합조립동에서 발사대까지 약 1시간에 걸쳐 이송될 예정"이라고 밝혔다.

누리호는 발사대에 도착한 후, 기립 준비과정을 거쳐 오전 중에 발사대에 기립하게 된다.

오후에는 누리호에 전원 및 추진제(연료, 산화제) 등을 충전하기 위한 '엄빌리칼 연결'과, 연료나 산화제 충전 과정에서 막히거나 샐 가능성이 있는지 파악하는 작업인 '기밀 점검' 등 발사 준비 작업이 수행될 예정이다.

한편 한국형 발사체 누리호(KSLV-II)를 발사하는데 날씨가 변수가 되지는 않을 것으로 보인다.

기상청에 따르면 누리호를 발사대로 옮긴 뒤 세우는 작업이 진행될 20일 나로우주센터가 위치한 전남 고흥군 봉래면 하늘은 맑을 전망이다.

전날 오후에 나온 전망으론 이날 봉래면에 비가 올 확률은 0~20%에 그친다.

바람도 풍속 1~9㎧로 잔잔할 것으로 예상된다.

최저기온과 최고기온은 각각 9도와 15도로 예보됐다.

누리호 발사가 예정된 21일도 맑을 것으로 전망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