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백신 1차접종자, 3650만명 넘어
코로나19 백신 1차접종자, 3650만명 넘어
  • 신용수 기자 (press@straightnews.co.kr)
  • 승인 2021.09.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붐비는 예방접종센터. 연합뉴스
붐비는 예방접종센터. 연합뉴스

국내 코로나19 백신 1차 접종률이 70%를 돌파한 가운데 19일 하루 동안 2만여명이 1차 접종을 하고 2만 4000여명 정도가 접종을 마쳤다.

20일 코로나19 예방접종대응추진단(추진단)에 따르면 전날 신규 1차 접종자는 2만 384명, 접종 완료자는 2만 4827명으로 집계됐다.

전날 신규 1·2차 합산 접종자 수는 4만 5211명으로 주말이었던 18일 57만 8680명에 이어 큰 폭으로 줄었다.

이는 휴일이자 추석 연휴 둘쨋날을 맞아 일부 위탁의료기관과 예방접종센터가 문을 닫거나 단축 운영을 한 데 따른 것이다.

백신 종류별 신규 1차 접종자는 화이자 1만 473명, 모더나 9710명, 얀센 200명, 아스트라제네카(AZ) 1명이다.

이날 0시 기준 국내 누적 1차 접종자는 3650만 5121명으로 전체 인구(작년 12월 기준 5134만 9116명)의 71.1%에 해당한다. 18세 이상 인구 기준 1차 접종률은 82.7%다.

누적 1차 접종자를 백신별로 보면 화이자 1974만 716명, 아스트라제네카 1108만 천402명, 모더나 426만 2619명이다.

얀센 백신 누적 접종자는 141만 5384명이다. 1회 접종만으로 끝나는 얀센 백신을 맞은 사람은 1·2차 접종 수치에 모두 반영된다.

전날 2차까지 새로 접종을 마친 2만 4827명을 백신별로 보면 화이자 2만 3133명, 모더나 1486명, 아스트라제네카 8명이다.

아스트라제네카 접종 완료자는 193명으로 집계됐으나, 이 가운데 185명은 1차 접종 때 아스트라제네카 백신을 맞은 뒤 2차 접종을 화이자 백신으로 교차 접종한 이들이다.

이로써 2차 접종까지 모두 마친 사람은 2216만 9798명으로 늘었다. 이는 인구 대비 43.2% 수준이며, 18세 이상 기준으로는 50.2%다.

성별 접종 완료율을 보면 여성은 2574만 6790명 가운데 1147만 8371명이 접종을 완료해 44.6%다. 남성은 2560만 2326명 중 169만 1427명이 접종을 마쳐 41.8%로 각각 집계됐다. 1차 접종률은 여성이 72.5%, 남성이 69.7%다.

연령대별 접종 완료율은 70대가 89.4%로 가장 높았고 이어 60대 87.3%, 80세 이상 79.7% 순이었다. 상대적으로 접종이 늦게 시작된 나머지 연령대의 경우 50대 45.9%, 30대 33.7%, 40대 28.9%, 18∼29세 22.1%, 17세 이하 7.7% 등이다.

이날 0시 기준으로 국내에 남아있는 백신 물량은 총 1586만 9500회분이다.

백신별로는 모더나 809만 1200회분, 아스트라제네카 449만 6100회분, 화이자 302만 6800회분, 얀센 25만 5400회분이다.

[스트레이트뉴스 신용수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