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준표, 이재명 향해 "무상연예 스캔들 대응과 같다" 힐난
홍준표, 이재명 향해 "무상연예 스캔들 대응과 같다" 힐난
  • 고우현 기자 (betterman89@gmail.com)
  • 승인 2021.09.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화천대유 대장동 개발 의혹은 누가봐도 '이재명 게이트'
자신있다면 특검 요구하라..특유의 뻔뻔함 오래 못갈듯
사진=연합뉴스
사진=연합뉴스

국민의힘 대권주자인 홍준표 의원은 19일 이재명 경기지사가 대장동 개발 특혜 의혹과 관련, '국민의 힘 게이트'라고 규정하자 "꼭 무상연애 스캔들에 대응하는 방법과 똑같다"고 말했다. 

홍 의원은 이날 페이스북에 "화천대유 대장동 개발 비리 사건을 국민의힘 게이트라고 우기며 상대당에 뒤집어 씌우는 이재명 지사를 보니 그의 이런 뻔뻔함이 오늘의 이재명을 이끄는 원동력이 될 수 있었다는 느낌을 지울 수가 없다"며 이같이 밝혔다.

그는 "대장동 개발 특혜 의혹은 누가 봐도 이재명 게이트"라며 "그 사건 비리개발 주체가 성남시였는데 어떻게 성남에 사는 총각 사칭 변호사가 그걸 몰랐을리 있었을까"라고 말했다. 

홍 의원은 "자신이 있다면 스스로 국회에 특검 요구를 하라. 추석 민심만 넘기고 호남 경선만 넘기면 된다는 그 특유의 뻔뻔함으로 지금은 버틸수 있을지 모르나 오래가지 않을 것이다. 민심이 천심"이라고 강조했다.

앞서 이 지사는 전날 "대장동 사업은 부정부패로 상당한 이익을 취했던 새누리 게이트의 연장인 국민의힘 게이트"라며 야권 인사들의 화천대유 연관성을 거론하며 이를 '국민의힘 게이트'로 규정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