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병수, 경준위원장 전격 사퇴..“이준석, 잘못한 것 많아..자세 고쳐야”
서병수, 경준위원장 전격 사퇴..“이준석, 잘못한 것 많아..자세 고쳐야”
  • 전성남 선임기자 (jsnsky21@naver.com)
  • 승인 2021.08.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선관위원장도 고사.."경준위의 결론은 역선택 방지 조항을 넣지 않는 것"
▲국민의힘 경선준비위원장 사퇴 의사를 밝힌 서병수 의원이 20일 국회에서 이준석 대표와의 면담을 위해 당대표실로 향하고 있다.(사진=연합뉴스)
▲국민의힘 경선준비위원장 사퇴 의사를 밝힌 서병수 의원이 20일 국회에서 이준석 대표와의 면담을 위해 당대표실로 향하고 있다.(사진=연합뉴스)

[스트레이트뉴스 전성남 선임기자] 국민의힘 경선준비위원회(경준위) 위원장인 서병수 의원(부산 부산진갑)이 20일 경준위원장 직을 전격 사퇴했다.

서병수 의원은 이날 국회에서 기자들과 만나 "후보 캠프의 오해와 억측으로 공정성과 객관성을 의심받는 처지에서 경준위원장 직을 오늘부로 내려놓고, 거론되는 선관위원장도 맡지 않겠다"고 밝혔다.

최근 서 의원은 당내에서 당헌·당규에 규정되지 않은 토론회를 추진하면서 윤석열 후보 측으로부터 강한 반발을 샀다.

이어 "오해에서 만들어진 갈등과 분규가 말끔히 정리되고 선거 관리가 잘 돼 훌륭한 대통령 후보가 뽑히기를 희망한다"고 말했다.

서 의원은 또한 이준석 대표를 향해 "이 대표가 우리 당의 상징이고 대표이지만, 잘못한 것이 많다고 본다"면서 "너무 잦은 SNS라든가 인터뷰, 후보나 당 의원들에게 민감하게 반응하는 자세는 반드시 고쳐야 한다"고 쓴소리를 했다.

그러면서 "당 대표가 모자란 점이 있어도 바로 잡아가면서 협력하기를 고대한다"며 "저의 사퇴로 당내 갈등이 정리되길 진심으로 기대한다"고 덧붙엿다.

한편, 서 의원은 경선 여론조사에 역선택 방지 조항을 넣는 문제에 대해서도 "경준위의 결론은 역선택 방지 조항을 넣지 않는 것"고 소신을 굽히지 않았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