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12-09 11:57 (목)
[포토] 양소연, ‘2021 WNGP 서울’ 비키니 ‘통합 그랑프리’ 차지
[포토] 양소연, ‘2021 WNGP 서울’ 비키니 ‘통합 그랑프리’ 차지
  • 양용은 기자 (taeji1368@naver.com)
  • 승인 2021.08.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양소연, ‘비키니&비키니 에이지’ 두 종목 ‘그랑프리 2관왕’ 등극
▲ ‘2021 WNGP 서울’ 비키니 부문 그랑프리를 차지한 양소연이 포토월에서 멋진 포즈를 취하고 있다. / 양용은 기자 taeji1368@naver.com
▲ ‘2021 WNGP 서울’ 비키니 부문 통합 그랑프리를 차지한 양소연이 포토월에서 멋진 포즈를 취하고 있다. / 양용은 기자 taeji1368@naver.com

[스트레이트뉴스=양용은 기자] “작년의 나는 이기자가 목표였는데 올해의 나는 몸도 마음도 모두 이뤘다고 생각하고 있으며 앞으로 계속 양소연스럽게 끝까지 완주해 볼 생각이다”

비키니와 비키니 에이지 두 종목에서 그랑프리 2관왕에 등극한 양소연이 수상 직후 인터뷰에서 이렇게 소감을 밝혔다.

지난 15일(일) 강원도 춘천시 남산면 백양리에 위치한 엘리시안 강촌에서 ‘2021 WNGP 서울’ 대회가 개최됐다.

▲ ‘2021 WNGP 서울’ 비키니 부문 ‘그랑프리’를 차지한 양소연이 시상자로 나온 무사걸 임예슬, 방현진 심사위원과 기념촬영을 함께 했다. / 양용은 기자 taeji1368@naver.com
▲ ‘2021 WNGP 서울’ 비키니 부문 ‘그랑프리’를 차지한 양소연이 시상자로 나온 무사걸 임예슬, 방현진 심사위원과 기념촬영을 함께 했다. / 양용은 기자 taeji1368@naver.com

비키니 그랑프리 2관왕 양소연이 시상자로 나온 무사걸 임예슬, 방현진 심사위원, 이민경 심사위원과 기념촬영을 함께 했다.

▲ ‘2021 WNGP 서울’ 비키니 에이지 그랑프리를 차지한 양소연이 시상자로 나온 무사걸 임예슬, 이민경 심사위원과 기념촬영을 함께 했다. / 양용은 기자 taeji1368@naver.com
▲ ‘2021 WNGP 서울’ 비키니 에이지 종목에서 그랑프리를 차지한 양소연이 시상자로 나온 무사걸 임예슬, 이민경 심사위원과 기념촬영을 함께 했다. / 양용은 기자 taeji1368@naver.com

양소연은 “본업 외에는 대충 살자는 주의임에도 불구하고 무언가에 꽂히면 앞뒤 안 가리고 뛰어드는 경주마 같은 강철 멘탈 스타일”이라고 자신을 표현했다.

그러면서 “지나고 보니 시즌 때가 제일 열심히 살게 되었던 것 같아 다시 준비하게 되었다”며 대회 참가 동기를 설명했고, “무엇보다 대회 때마다 무한 서포터해준 제 사람들에게 너무 감사하다”고 말하며 고마움을 내비췄다.

2018년에 시작된 ‘INFC’ 브랜드를 이어받은 ‘WNGP(WORLD NATURAL GRAND PRIX)’는 약물 없는 건강한 대회를 지향하는 반도핑 단체로 ’혈액검사‘를 통해 도핑를 실시하는 내츄럴 피트니스 대회이다.

WNGP 내츄럴 대회는 각 종목 1위 선수들에게 ’혈액검사‘ 실시하고 있으며, 각 종목 5위안에 입상한 선수들은 ‘WNGP 파이널’ 대회에 출전할 수 있는 자격이 부여된다.

‘무사 & WNGP’ 석현 대표는 “작년부터 코로나19로 대회를 개최하는데 어려움이 많았지만 선수분들과의 약속을 지키기 위해 대회장소를 변경하면서까지 최선을 다해 준비했다”며 “앞으로도 선수분들이 해주시는 작은 말씀에도 귀기울이고 방역시스템 더욱더 보강해서 11월말에 열리는 ‘무사 & WNGP 파이널 대회’까지 잘 마무리할 예정이다”고 말했다.

한편 이번 대회는 ▲클래식 ▲머슬 ▲바디빌딩 ▲스포츠웨어모델 ▲피지크 ▲모던키니 ▲스포츠모델 ▲비키니 부문으로 나눠져서 진행됐다.

 


주목도가 높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