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병욱 의원, “기본대출은 국민 등골브레이커가 아닌 우리 서민들을 뒷받침하는 등골 버팀목”
김병욱 의원, “기본대출은 국민 등골브레이커가 아닌 우리 서민들을 뒷받침하는 등골 버팀목”
  • 이제항 선임기자 (hang5247@hanmail.net)
  • 승인 2021.08.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윤희숙 국민의힘 의원이 이재명 후보의 기본대출 관련 발언에 대해 반박
김병욱 국회의원(더불어민주당, 경기 성남 분당을)
김병욱 국회의원(더불어민주당, 경기 성남 분당을)

[스트레이트뉴스 이제항 선임기자] 국회 정무위원회 여당 간사인 김병욱 의원(더불어민주당, 경기 성남을)은 지난 14일 자신의 페이스북을 통해 “윤희숙 의원님이 정부 보증 정책금융상품에 대해 제대로 이해하지 못하고 계신 것 같아서 기본대출 관련 법률을 발의했던 제가 한말씀 드리겠다고”고 글을 올렸다.

이에 앞서 윤희숙 의원은 기본대출에 대해 “무조건 천만원씩 빌릴 수 있게 안겨주고 재정으로 보증서겠다는 국민 등골 브레이커’”라고 폄하하면서, “100% 정부 보증’이란 말로 큰 강을 건넜다”며 비난하고 나섰다.

김병욱 의원은 “100% 보증을 통해 서민들의 금융접근성을 높여주고 중소기업의 든든한 버팀목이 되어온 서민친화적인 금융기법을 놓고 원색적인 표현을 써 흠집내기를 하고 있는 것이 과연 경제전문가가 할 일인지 묻고 싶다"고 반문했다.

이어 “지난 70년대부터 시작한 신용보증기금이나 기술보증기금의 보증상품은 그동안 어려운 기업들에게 보증을 서주고 이를 담보로 대출을 해줌으로써 중소기업이 성장하는데 큰 기여를 해왔으며, 서민금융진흥원에서 10년전부터 시행한 햇살론은 정부기관이 보증서를 써주는 방식으로 고금리 대출로 내몰린 서민들이 상대적으로 낮은 금리로 갈아타도록 하는 든든한 버팀목이 돼 왔다”고 그간의 기여도를 평가했다.

또한 ”기본대출 역시 이와 같은 방식으로 하는 것으로 지난번 공약발표 기자회견에서 이재명 후보는 이미 서민금융진흥원에서 실시하고 있는 청년층 정책금융상품인 ‘햇살론Youth’(100%보증상품)를 확대재편해서 하겠다는 입장을 밝힌 바 있다“면서 ”윤희숙 의원님의 주장대로 기본대출은 등골브레이커가 아니라 서민과 청년들의 등을 따스하게 감싸주는 등골 버팀목“이라면서 ”정부 정책금융 사업에 대한 공부부터 하시고 이재명 지사의 기자회견문도 제대로 읽어주시고 비판하기 바란다“고 꼬집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