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05-07 07:05 (금)
대한항공·아시아나 노조 "고용유지지원금 지원 기한 연장해야"
대한항공·아시아나 노조 "고용유지지원금 지원 기한 연장해야"
  • 신용수 기자 (press@straightnews.co.kr)
  • 승인 2021.05.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천국제공항 계류장에 대한항공과 아시아나항공 항공기들이 서있다. 연합뉴스
인천국제공항 계류장에 대한항공과 아시아나항공 항공기들이 서있다. 연합뉴스

[스트레이트뉴스 신용수 기자] 전국항공산업노동조합연맹이 고용유지지원금 지원 기간을 연장해달라고 정부에 요구했다.

대한항공노조, 아시아나항공열린조종사노조, 한국공항노조, 에어부산조종사노조 등으로 구성된 전국항공산업노동조합연맹은 지난 3일 정책 건의문을 통해 "유급 고용유지지원금 지급 기간을 180일 추가로 연장해야 한다"고 촉구했다.

노조연맹은 "특별고용지원 업종의 고용유지지원금 지원 기간이 현재 180일"이라며 "6월 말이면 올해 고용유지지원금 지원 기간이 종료된다"고 설명했다. 현재 항공사 직원들은 정부 고용유지지원금을 지원받아 휴직하고 있지만, 6월이면 지원금을 받을 수 없다.

노조연맹은 "항공 수요 회복이 불투명한 상황 속에서 연간 180일 한도로 묶여 있는 유급고용유지지원금이 종료된다면 항공산업의 고용 안정은 기대하기 어렵다"며 "노동자들은 고용 절벽 끝에 서 있는 상황"이라고 말했다.

이어 "특별고용지원 업종의 신속 지원프로그램을 시행하고 지원금을 확대해야 한다"며 "노동자의 생존권 보호와 고용안정을 위해 제도적 지원을 확대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